기미치료 하는 방법

    얼굴은 상대방을 보았을때 가장 먼저 보이는 우리 신체의 일부 중 한 부분입니다. 얼굴을 통하여 사람의 첫인상이 결정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인데요. 첫인상을 결정지어주는 얼굴에 만일 여드름이나 주근깨 혹은 기미와 같은 것들이 하나 둘 나타나기 시작한다면 그것만큼 신경쓰이는 것 또한 없는 것 같은데요.

     

     

    오늘은 기미에 대해 알아보고 기미치료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기미란 무엇인지 먼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기미는 불규칙한 모양으로 다양한 크기의 갈색 점이 노출 부위인 얼굴에 발생하는 색소성 질환이라고 하는데요.

     

    주로 기미는 태양 광선에 대해서 노출되었을 때 뿐만 아니라 임신한 여성의 경우에는 임신으로 인해 얼굴에 기미가 생길 수 있게 되며 경구 피임약을 복용 하였을 경우 혹은 일부 항경련제 등에 의해 악화 될 수 있다고 합니다. 기미가 주로 나는 부위는 얼굴에서도 뺨과 이마, 눈 밑에 멜라닌 색소가 침착하여 대칭적으로 일어날 수 있다고 하는데요.

     

     

    기미치료에 대해 알아보기 전 기미의 원인에 대래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기미는 흔하게 발병하는 질환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기미는 주로 여자에게 아주 흔하며 출산기의 여자에게서 많이 발생한다고 합니다. 태양의 영향을 받기 때문에 여름에는 기미가 주로 악화된다고 하는데요. 이와는 반대로 겨울에는 호전이 되는 양상을 보이기도 한다고 하는 것이 기미라고 합니다.

     

     

    이러한 기미가 얼굴에 하나 둘씩 생기기 시작할 때 기미크림이나 기미치료에 대해서 알아보기 시작하는데요. 먼저 기미에 좋다는 기미크림을 바르는 것도 효과가 있다고 하지만 조금 더 빠른 효과를 보기 위해 피부과를 방문하여 상담 후 기미치료에 대해 알아보기도 하는 경우를 많이 보았습니다.

     

     

    하지만 기미치료는 쉽지 않으며 빠르게 호전되는 치료 효과를 기대하기는 어렵다고 하는데요. 특히나 멜라닌 색소의 침착으로 인해 생기는 피부 질환인만큼 색소의 침착이 깊을수록 치료 효과가 좋지 않다고 합니다. 주로 태양광을 차단하는 성분이 함유되어 있는 국소 도포제인 바르는 약을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하는데요. 이외에도 기미치료 방법으로는 미세한 전류를 이용하여 비타민c를 침투시키는 방법 외에 화학 박피술이나 색소레이저로 치료하여 좋은 효과를 얻을 수도 있다고 하지만 얼굴의 색이 진할수록 그 부작용의 발생 가능성이 높아 선택을 할 때에는 최대한 상담을 하고 알아본 후 신중하게 결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기미와 기미치료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어느것이든 나타나기 전 예방이 항상 필수인 것 같은데요. 태양광이 주로 기미를 유발하는 원인이므로 자외선 차단지수 30이상의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기미치료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